default_setNet1_2

임실 옥정호 붕어섬에 계절꽃 5만본 식재

기사승인 2023.05.04  15:12:26

공유
default_news_ad1
   
 
   
 
   
임실군은 5월 가정의 달을 맞이하여 온 가족이 다 함께 즐기고 힐링할 수 있도록 옥정호 붕어섬 출렁다리 입구부터 다년생 초화 및 알리움 등 29종 계절꽃 50,000여 본을 식재했다.

임실 옥정호 붕어섬 생태공원이 더 풍성한‘꽃세상’으로 거듭난다.

군에 따르면 5월 가정의 달을 맞이하여 온 가족이 다 함께 즐기고 힐링할 수 있도록 출렁다리 입구부터 다년생 초화 및 알리움 등 29종 계절꽃 50,000여 본을 식재했다.

붕어섬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사계절 꽃피는 경관을 조성하여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또한 약 3,800㎡ 면적의 작약원에는 탁 트인 옥정호와 어울리는 활짝 핀 작약을 눈에 가득 담아갈 수 있을 전망이다.

붕어섬 생태공원의 대표 포토존으로 인기를 얻고 있는 붕어 조형물과 새롭게 조성한 출렁다리 조형물 등 흥미롭고 아기자기한 포토존을 보완‧조성하여 관광객들이 추억의 사진을 남길 수 있는 장소로 각광받고 있다. 

군은 붕어섬 생태공원 면적 전체가 산림욕장으로 지정, 방문객들이 푸른 숲을 거닐며 심신 안정과 스트레스 해소에 큰 효과를 얻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곳에는 아이들을 위한 숲속 놀이터와 어린이용 짚라인, 숲속 미끄럼틀 등 놀이시설과 맘껏 뛰어놀 수 있는 잔디광장 등 온 가족이 함께 방문하여 자연을 느끼며 즐길 수 있는 공간으로 조성했다.

덕분에 지난 3월 정식 개통한 옥정호 출렁다리를 건너 붕어섬 생태공원을 찾는 관광객이 갈수록 늘어나는 추세다.

심 민 군수는 “5월 가정의 달에는 사랑하는 가족, 연인과 함께 붕어섬 생태공원에 방문하시어 좋은 추억을 남겨가시길 바란다”며 “전라북도의 보물섬 붕어섬을 한번 오시면 다시 찾고 싶은 대한민국 대표 관광지로 거듭날 수 있도록 앞으로 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정진호 기자

 

전북포스트 jbpost2014@hanmail.net

<저작권자 © 전북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