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최명희문학관 전선미 씨, ‘㈔한국문학관협회 우수 학예사’ 선정

기사승인 2023.09.16  14:22:23

공유
default_news_ad1
   
최명희문학관 전선미 학예사가 ㈔한국문학관협회의 우수 학예사로 선정됐다. 사진은 최명희문학관 전선미 학예사

최명희문학관 전선미 학예사가 ㈔한국문학관협회의 우수 학예사로 선정됐다.

㈔한국문학관협회(회장 전보삼)는 14일 전남 목포시 목포문학관에서 열린 한국문학관전국대회에서 전선미 학예사를 2023년 우수 학예사로 선정하고 시상했다. 전 학예사는 ‘문학 행사와 전시, 기획, 교육 등 많은 활동으로 대중에게 다양한 문학적 경험을 제공하면서 문학관 운영과 발전에 크게 이바지했다.’라고 평가받았다.

전주대학교 역사문화콘텐츠학과를 졸업하고 2020년 1월부터 문학관과 인연을 맺은 전 학예사는 전시 기획, 전시장 해설, 대관, 매체 홍보 등의 업무를 맡고 있다. 영상매체 제작에 관심을 두고 ‘소설 「혼불」 속 견훤대왕 이야기’, ‘「혼불」 속 옛이야기’, ‘문학으로 읽는 전북의 문화유산’, ‘이달의 최명희문학관’, ‘문학관 브이로그’ 등 지금까지 56편의 영상물을 촬영·편집했다. 이러한 노력은 전라북도 인권영상공모전과 군산개복단편영화제 등 영상물 경연대회 참가로 이어져 여러 공모전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두기도 했다.

전선미 학예사는 “‘혼불’속 역사·문화 콘텐츠를 책 밖으로 꺼내 알리고, 시대와 어우러진 다양한 콘텐츠를 기획·제작하며 시민에게 더 가깝게 다가가는 학예사 역할을 치열하게 고민하겠다”고 말했다. / 김미영 기자

김미영 기자 jjtoro@nate.com

<저작권자 © 전북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