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전주 공영주차장 연휴 기간 무료 개방

기사승인 2023.09.21  16:37:00

공유
default_news_ad1

전주시설공단(이사장 구대식)이 추석부터 개천절까지 이어지는 6일간의 황금연휴 기간에 귀성객과 시민 편의를 위해 공영주차장을 무료로 개방한다.

공단은 추석 연휴 첫날인 28일 오전 0시부터 연휴 마지막 날이자 개천절인 다음 달 3일 자정까지 6일간 한옥마을 주차장(1, 2, 3, 노상)과 시내 오거리 공영주차장을 제외한 24개 유료 공영주차장을 모두 무료로 개방한다고 21일 밝혔다.

한옥마을 등 무료로 개방할 경우 일대에 극심한 교통 혼잡이 예상되는 주차장 5곳을 제외하고 공단에서 운영하는 모든 공영주차장을 무료로 개방하는 것이다.

무료 개방 주차장 수는 지난 설 연휴에 비해 2배로 늘었다. 

공단은 명절 연휴 시민과 귀성객의 주차 편의를 높이기 위해 무료 개방 주차장 수를 늘려 왔다.

6개에 불과했던 무료 개방 주차장 수를 지난 설 연휴 12개로 늘렸고, 이번 추석에도 2배로 늘려 사실상 모든 주차장을 무료로 개방하게 됐다.

인구 밀집 지역과 도심 대학가, 상가 밀집 지역에 있는 이들 주차장의 무료 개방으로 귀성 차량 운집에 따른 주차난이 해소되고, 시민 편의가 한층 높아질 것으로 공단은 기대하고 있다.

교통약자 이동 지원을 위한 ‘이지콜’과 마을버스 ‘바로온’은 추석 연휴 기간 정상 운행한다.

구대식 이사장은 “민족 최대의 명절인 추석부터 개천절까지 이어지는 황금연휴를 맞아 고향을 찾는 귀성객은 물론 연휴를 즐기는 시민들이 주차난으로 어려움을 겪지 않도록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강찬구 기자

JB포스트 jbpost2014@hanmail.net

<저작권자 © 전북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